김해시보

김해시보 제 887 호 11페이지기사 입력 2019년 06월 11일 (Tue) 10:31

병동일반산단 확장 승인

9만㎡ 늘어 29만㎡로 조성 입주예정업체 9개 → 21개

김해 병동일반산업단지가 애초 규모보다 확장되고 입주업체 수도 더 늘어난다.

   한림면 병동리 20번지 일대에 조성 중인 병동일반산단의 면적인 20만934㎡에서 9만6,359㎡를 늘려 29만7,293㎡로 조성하는 것으로 5월 31일자로 승인됐다.

   경기침체가 계속되는 상황에서 일반산단의 확장 승인은 이례적인 것으로 산업시설용지는 20만9,363㎡, 지원시설용지는 6,560㎡가 각각 공급된다.

   이에 따라 기존 부지는 지난 2017년 3월 착공해 올해 말 준공을 목표로 공사 중에 있고, 추가 부지는 2020년 말 준공될 예정이다.

   병동산단은 다른 산업단지와 달리 자산신탁이 시행을 대행하고 대기업이 시공을 맡아 사업 신뢰도가 매우 높은 편이어서 여러 업체들이 입주를 희망하면서 면적을 확장하게 됐다.

   입주예정업체 수도 당초 9개에서 현재 21개로 늘어났으며 추후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병동산단은 국도14호선 대체우회도로와 접해 있고 국도25호선과 연결공사가 진행 중이며 진영~기장 간 부산외곽순환고속도로와도 진입이 용이해 부산, 창원, 울산으로의 진출입이 편리하다.

   입주 가능 업종은 목재 및 나무제품 제조업(가구 제외), 화학물질 및 화학제품 제조업(의약품 제외), 고무제품 및 플라스틱제품 제조업, 1차 금속 제조업, 금속가공제품 제조업, 기계 및 장비 제조업, 자동차 및 트레일러 제조업, 전기·가스·증기 및 공기조절 공급업, 가구 제조업 등이다.

   폐수가 발생하는 제조업이 아니면 큰 제약이 없는 점도 입주 희망업체가 늘어난 원인으로 꼽힌다.

   병동산단 확장 승인은 도내 주력업종인 조선, 자동차, 산업기계 등이 어려움을 겪는 와중에 경쟁력 있는 기업을 유치해 어려움에 처한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의 도시개발과 ☎ 330-6854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