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보

김해시보 제 914 호 2페이지기사 입력 2020년 03월 20일 (Fri) 11:46

김해시민, 힘 모아 코로나19 극복한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희망나눔 릴레이

비주얼 홍보

  • 김해시민, 힘 모아 코로나19 극복한다0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희망나눔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손님 급감으로 고통받는 임차인들을 돕기 위한 착한 임대료 운동에 거의 매일 동참하는 건물주들이 나오고 있다. 3월 18일까지 접수된 착한 임대인은 총 55명이며, 142개 점포의 임대료를 일정 기간 인하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해 관내 착한 임대료 운동은 지난 달 자신의 건물 내 식당에 확진자가 다녀가 한동안 식당 문을 닫아야 한다는 소식을 접한 60대 건물주가 2개월간 식당 임대료를 받지 않고 같은 건물 내 다른 점포의 임대료도 인하해 주기로 하면서 시작됐다.

   이어 지역 대표 전통시장 중 한 곳인 삼방시장 건물주 18명이 50개 점포의 임대료를 인하하고, 개인상가나 부원새마을금고, 부산김해경전철 등 법인, 공공기관도 참여하면서 지역 내 착한 임대료 운동이 크게 확산되고 있다.

   김해시는 자신들의 선행을 알리지 않은 착한 건물주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착한 임대료 운동 참여자(3개월 이상)는 지방세 감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시청 세무과(☎ 330-2721)로 신청하도록 홍보하고 있다.

   기업과 단체, 시민들의 기부행렬도 줄을 이었다.

   지난 달 13일 김해시 의사회의 300만 원 성금 기탁을 시작으로 대저건설 성금 1억1천만 원, 태광실업 손소독제 1만개, 김해 중앙교회 성금 2천5백만 원, 시 약사회 마스크 550개, 김해상공회의소 박명진 회장 1천만 원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기부가 이어져, 3월 16일 현재까지 시를 통해 공식 기탁된 후원금(품)은 총 39건, 4억여 원에 달한다.

   특히, 자원봉사캠프, 김해시자원봉사회, ㈜굿사이클, 김해시풀잎문화센터 등에서 재봉이 가능한 자원봉사자들이 시민들을 위한 천 마스크 제작 재능기부 활동에 적극 참여해서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 전달했고, 시청 공무원 70년생 모임도 희망나눔 대열에 참여해 성금 300만 원을 기부했다.

   김해 출신 스타도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모았다. 지난해 KLPGA투어 전관왕 최혜진 선수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000만 원을 기부했고, 김해 출신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 전주연 바리스타도 마스크 1천 장을 기부했다.

   한편,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단체 헌혈이 취소되면서 혈액 수급이 부족해짐에 따라 헌혈릴레이도 이어졌다. 

   지난 달 13일 김해시청 공무원들에 이어, 김해시 체육회 및 실업팀, 소방서(김해동부서ㆍ서부서), 경찰서(김해중부ㆍ서부서), 부산김해경전철, 농협, 경남은행 등 관내 관공서와 기업?단체에서 483명이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김해시장은 "코로나19 위기로 다들 어려운 가운데 자발적으로 나눔 행렬에 동참해 주신 시민들께 대단히 감사드린다"라며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도 계속 유지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