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보

김해시보 제 972 호 17페이지기사 입력 2021년 11월 22일 (Mon) 08:12

김해시의회 기후위기 극복방안 마련 위한 시민토론회

기후 위기의 심각성 공유 및 공동대응을 위한 소통의 장 마련

비주얼 홍보

  • 김해시의회 기후위기 극복방안 마련 위한 시민토론회0

김해시의회는 지난 11월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기후위기 인식의 현주소와 극복방안 마련을 위한 시민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지역 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함께 공유하고 향후 지역사회의 공동대응을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으며, 송유인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들과 김해기후위기비상행동 공동대표인 김해YMCA 정명주 사무총장, 김해여성회 강태옥 회장, 김해아이쿱생활협동조합 전영주 이사장, 환경분야 전문가 및 시민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토론회에 앞서 창원시의회 전홍표 의원이 강사를 맡아 ‘기후위기 시대와 살아가기’라는 주제의 특강이 진행됐다.

전 의원은 “오랫동안 이윤창출을 위한 성장개발에만 초점을 맞춰 발전을 해왔기에 지구온난화와 같은 환경문제가 발생하게 됐다”며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탄소중립 도시를 위해 김해시만이 가진 강점과 잠재력을 살려 선제적인 대응전략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태문 김해시 환경국장, 김명희 시의원, 김영식 시민전문가, 정진영 김해양산환경운동연합 활동가가 지정토론자로 나서 김해시 기후위기 대응 방안계획,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적 과제,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 향상을 위한 제안, 김해시민이 제안하는 김해시 기후위기 대응 등에 대해 구체적이고 현실성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송유인 의장은 “기후위기 문제는 더 이상 미룰 수가 없는 시급한 문제이며 우리의 일상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는 중대한 과제이기에 김해시의 다양한 구성원들이 먼저 실천할 수 있는 방안들을 모색해야 한다”라고 강조하면서 “김해시의회도 토론회에서 제시된 시민들의 의견들을 최대한 의정활동에 반영하여 기후위기로부터 시민을 보호하는데 온 힘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