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보

김해시보 제 993 호 5페이지기사 입력 2022년 06월 21일 (Tue) 08:27

김해시, 강릉시와 대표 축제로 교류한다

김해분청도자기축제와 강릉커피축제 상호 교류 축제 개최 시 도자와 커피 분야 부스 운영키로

비주얼 홍보

  • 김해분청도자기축제와 강릉커피축제 상호 교류

김해시와 강릉시가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각 도시 대표축제인 김해분청도자기축제와 강릉커피축제를 오가며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로서 교류를 시작하기로 해 축제 시너지가 기대된다.

이를 위해 김해시는 지난 6월 3일 강릉시 명주예술마당에서 김해시와 강릉시의 창의도시 관계자 업무협의를 가졌다.

회의는 지난 4월 25일 창의도시 네트워크 ‘공예와 민속예술’ 분야 회원 도시인 김해시와 ‘미식 분야’ 예비회원 도시인 강릉시 간 체결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의 실행을 위한 것으로 양 도시 대표축제 개최 시 공예(도자)와 미식(커피) 분야 창의도시 부스를 운영하기로 의논했다.

시는 강릉커피축제(10월 7일~10월 10일 개최 예정) 시 드리퍼, 머그컵 등 커피와 관련된 도자기를 전시하고, 강릉시는 김해분청도자기축제(10월 21일~10월 30일 개최 예정) 시 커피 시음행사를 하기로 했다. 부스 규모와 운영 기간, 판매 등 세부적인 사항은 추가 검토 후 협의할 예정이다.

문화예술과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유명한 강릉커피축제에 창의도시 김해의 도예문화를 알릴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기쁘다”라며 “김해와 강릉, 양 도시 대표축제에서 특화 분야 교류로 각자의 축제가 더욱 풍성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김해시와 강릉시 간 업무협약 주요 내용을 보면 창의도시 네트워크 비전 실현을 위해 잠재력을 발휘할 수 있는 공동의 사업 발굴, 네트워크를 홍보하고 시민의 흥미를 불러일으키는 협력사업 발굴, 공예·민속예술 및 미식 분야의 발전을 이루고 양 지자체의 관계 강화를 위해 필요한 사항에 대한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한편, 시는 가야토기의 맥을 이어온 분청사기, 경남공예품대전 22년 연속 최우수 기관 선정을 비롯한 분청도자기축제, 분청도자전시판매관 등 도예 및 공예자원과 전국 최초의 시립가야금연주단, 경상남도무형문화재 김해오광대 등 민속예술 자산을 기반으로 지난해 11월 창의도시 네트워크 공예와 민속예술 분야에 가입했다.

강릉시는 강릉커피축제를 비롯해 커피 원두 가공(로스팅), 생산(커피나무 재배), 커피머신, 드립 용품, 커피잔, 커피박(커피 찌꺼기) 재활용, 디저트 등 커피를 주제로 다양한 산업으로의 확장을 시도하며 네트워크 미식 분야 가입을 준비하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