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보

김해시보 제 956 호 23페이지기사 입력 2021년 06월 01일 (Tue) 08:21

스마트 홍수 관리시스템 구축

도내 최초, 시운전 들어가 낙동강·화포천 관리 효율 높여

비주얼 홍보

  • 스마트 홍수 관리시스템 구축

김해시는 관내 국가하천인 낙동강과 화포천에 대한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시운전에 들어갔다.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은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해 종합상황실에서 수문 원격 조작이 가능해 하천 수위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조절할 수 있으며 경남에서는 김해시가 처음으로 이 시스템을 도입했다.

시는 국토교통부에서 공모한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선도사업’에 선정돼 전체 사업비 22억 원을 전액 국비로 지원받아 지난해 10월 착공해 한림배수장 내 종합상황실과 배수문 19개소에 시스템 설치를 완료했다.

그동안 국가하천 내 수문 개폐를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직원과 마을 이장들이 경험적으로 조작해와 전문성 부족과 개폐 시기에 따라 크고 작은 침수피해가 매년 반복해 발생했다.

시는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객관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실시간 수위와 하천 상황을 파악하고 수문을 원격·자동으로 개폐할 수 있게 돼 국지성 집중호우와 태풍 피해에 효과적으로 대응, 침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천과 관계자는 “도내에서 처음으로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구축이 완료돼 올해 우수기부터 가동할 수 있게 됐다. 종합상황실에서 실시간으로 수문을 신속하게 개폐할 수 있어 침수피해 발생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실시간 수위, 수문 개폐시간 등을 데이터베이스화해 하천 관리 효율성을 높여 재해 예방에 온 힘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