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흙과 불 그리고 사람(土, 火, 人)
"분청도자의 중심, 김해! 다시 깨어나다"

김해분청도자박물관 전경

우리시는 이천 년 동안 찬란했던 김해 도자기의 전통성을 계승·발전하고자 2009년 5월 15일 김해분청도자박물관을 개관하였습니다.

2009년 5월. 전국 최초로 분청도자전문전시관으로 개관한 우리 박물관은,
2018년 8월 정식박물관으로 등록[제2종 박물관(전시관) 경남-공립21-2018-04호]된 이래 지금까지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특히, 2019년 한국관광공사(경남)선정 강소형 잠재관광지로 선정되면서, 그해 5월, 도자체험관 증축. 2022년 5월, 실내 전면 시설개선공사를 통해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뿐만 아니라, 연4~5회의 도자관련 기획전시, 별관 소장 전통가마를 활용한 '전통가마 불지피기', 지역 도예인력양성을 위한 '김해시민도예대학',
어린이 대상 '어린이도예교실-나도 도예가다!', 고품격 힐링 프로그램 '도.시.락. ; 도자기를 즐기는 시간' 등 지역 박물관이 지향해야 하는 모든 역할을 다하고 있습니다.

(사)국제박물관협의회(ICOM)에서는 박물관을 이렇게 정의하고 있습니다.

박물관이란 유무형의 유산을 연구, 수집, 보존, 해석, 전시하는 비영리, 사회봉사를 위한 영구적인 기관이다. 대중에게 개방되고 접근가능하고, 포괄적인 박물관은 다양성과 지속가능성을 촉진한다. 그들은 교육, 즐거움, 성찰, 지식공유를 위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면서, 윤리적으로, 전문적으로, 그리고 공동체의 참여와 함께 운영하고 소통한다.

박물관 정의에도 있듯이 우리 박물관은 개관이래 쉼 없이, 지역도자문화발전을 위해 달려오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우리 박물관은 '지역민과 함께 공유하는 박물관! 김해도자연구의 선두가 되는 박물관!'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김해분청도자박물관장


페이지담당 :
분청도자박물관
전화번호 :
055-345-6037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